​메디톡스,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에 혁신 항체 기술 이전

전환욱 기자입력 : 2021-07-01 17:19

메디톡스 사옥의 모습이다.[사진=연합뉴스]



메디톡스가 신생 바이오기업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Centenaire Biosciences·이하 상트네어)'에 혁신 항체 기술을 이전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결정으로 메디톡스는 혁신 항체 기술을 상트네어에 이전하고, 일정 지분을 확보하게 됐다.

상트네어는 메디톡스의 혁신 항체 기술을 도입해 개발하는 신생 바이오 기업으로 항암 및 면역 질환 치료 분야에 특화된 회사다. 메디톡스의 기존 연구인력을 중심으로 설립됐다. 20여 년 간 메디톡스의 연구·개발(R&D) 분야를 총괄했던 양기혁 전 부사장이 상트네어의 대표이사를 맡게 되며, 최은식 전 메디톡스 수석연구원이 최고기술책임자(CTO)를 담당한다.

상트네어는메디톡스에서 도입한 혁신 항체 기술을 바탕으로 기존의 항체약물복합체(ADC), 이중항체, CAR-T 세포치료제와 차별화되고 초기 암부터 말기 암까지 폭넓게 활용할 수 있는 차세대 항체 플랫폼 기술을 개발하고 파이프라인을 확장할 계획이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상트네어로의 기술이전은 메디톡스의 신약 개발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이뤄졌으며, 향후에도 다양한 방식을 통해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신약을 개발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