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매각에 중흥건설·DS네트웍스 2파전…호반건설은 불참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6-25 17:13
다음달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연내 매각 마무리 계획

[​사진=대우건설 CI]


3년 만에 새 주인 찾기에 나선 대우건설 매각 본입찰에 2곳이 참여했다. 인수 재도전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던 호반건설은 참여하지 않았다.

25일 금융권과 업계에 따르면 대우건설 최대주주인 KDB인베스트먼트(지분 50.75%)가 이날 오후 마감한 본입찰 결과 중견 건설사 중흥건설과 부동산 개발회사인 DS네트웍스 컨소시엄이 인수 제안서를 냈다.

인수 재도전으로 관심을 받았던 호반건설은 물론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투자청, 중국 건설사인 중국건축공정총공사(CSCE) 등도 참여하지 않았다.

매각 대상은 KDB인베스트먼트가 보유한 대우건설 지분 50.75%다. 경영권 프리미엄 등을 고려하면 예상 매각가는 2조원대로 추산된다.

KDB인베스트먼트는 이르면 다음달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연내 매각 절차를 마무리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KDB인베스트먼트는 약 500억원의 입찰 보증금을 받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입찰 보증금은 인수금에 포함된다. 2018년 매각 불발을 되풀이하지 않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