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마이종목] '중국판 마켓컬리' 메이르유셴 25일 나스닥 상장

곽예지 기자입력 : 2021-06-24 17:30
경쟁업체 딩둥마이차이는 29일 상장 예정
※'중국 마이종목'은 주식시장에서 이슈가 되는 중국 종목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마이'는 중국어로 '사다(買)'와 '팔다(賣)'를 모두 뜻하는 단어입니다. 영어로는 '나(My)'를 뜻하기도 하죠. 이 코너를 통해 아주경제 중국본부에서는 매일 독자들이 중국 증시에서 궁금해할 만한 종목을 소개합니다. [편집자 주]
 
중국판 ‘마켓컬리’인 온라인 신선식품 업체 메이르유셴(每日优鲜·미스프레쉬)이 미국 뉴욕증시 나스닥에 상장한다.

24일 중국 36커는 메이르유셴이 종목코드 ‘MF’로 25일 나스닥에 상장한다고 밝혔다. 모두 6300만주의 미국예탁주식(ADS)을 발행하며, 발행가는 13~16달러(약 1만4700~1만8100원)다.

중국 신선식품 전자상거래업계 3위 업체인 메이르유셴은 글로벌 '큰손'들의 투자를 줄줄이 받을 만큼 성장 잠재력이 크다는 점에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실제 메이르유셴은 현재까지 텐센트, 공상은행인터내셔널, 중진자본, 골드만삭스, 레노버 등 거물들로부터 총 11차례 투자를 받았다.

실적도 양호하다. 2018~2020년 매출액은 각각 35억4700만 위안(약 6200억원), 60억 위안, 61억3000만 위안으로 계속 늘어나는 추세다. 다만 여전히 적자에 시달리고 있다는 점은 아쉽다. 같은 기간 메이르유셴의 적자는 각각 22억32만 위안, 29억900만 위안, 16억4900만 위안이다.

올해 성적도 다소 부진한데, 1분기 매출은 15억3000만 위안으로 전년동기 대비 9.5% 감소했고, 적자도 6억1000만 위안을 기록했다.

한편 메이르유셴의 상장 소식에 당초 뉴욕증권거래소에 같은 날 공모서를 제출한 동종업계 경쟁자 딩둥마이차이(叮咚買菜)에도 관심이 쏠린다. 딩둥마이차이는 예정대로라면 29일 나스닥에 상장된다.

딩둥마이차이의 예상 발행가는 23.5~25.5달러로 설정됐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M&C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