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현대·대우·DL건설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 협약

한지연 기자입력 : 2021-06-17 08:48
가산동 지식산업센터 건설 3개 시공사와 협업

[사진=지난 16일 금천구가 가산동 지식산업센터 건설 시공사인 현대건설, 대우건설, DL건설과 일자리창출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지난 16일 구청 소회의실에서 가산동 지식산업센터 건설 시공사인 '현대건설, 대우건설, DL건설'과 일자리창출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유성훈 금천구청장과 각 건설사 현장소장 등 양측 관계자 11명이 참석해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를 극복하고, 구민 취업난 해소를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가산동 지식산업센터 신축 공사 현장에 △금천구민 우선 채용 △구인, 구직자 연계를 위한 상호협력 △기타 연계 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관한 사업 등에 민․관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가산동 지식산업센터는 3개소로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이다. 현대건설이 시공하고 있는 현대지식산업센터 가산퍼블릭은 25만8054㎡면적에 지하 5층~지상 27층 규모, 대우건설에서 시공하고 있는 가산어반워크는 9만1713㎡면적에 지하 5층~지상 20층 규모다.

DL건설에서는 4만3397㎡ 면적에 지하4층~지상20층 규모의 가산모비우스타워 건설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지역 내 실질적인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 도모를 위해서는 민․관 상호 협력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금천구민의 취업난 해소 및 지역경제가 활기를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