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파이브, 300억 추가 투자 유치...누적 투자액 1000억 돌파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6-11 09:07
파이브스팟·오피스솔루션 등 상품 다변화 추진

패스트파이브 박지웅 이사회 의장(왼쪽),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 [사진=패스트파이브 제공]


패스트파이브는 7개 투자사로부터 300억원의 추가 투자유치를 마무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투자유치로 패스트파이브의 누적 투자유치 금액은 1000억원을 넘어섰다.

이번 투자유치에는 아든파트너스, CL파트너스, 카카오인베스트먼트, 산업은행이 신규로 참여했다. 기존 투자자인 티에스인베스트먼트, 한국투자파트너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등도 추가로 투자에 참여했다.

패스트파이브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확보된 자금을 바탕으로 파이브스팟과 오피스솔루션 등의 상품 다변화, 빌딩솔루션을 통한 공유오피스 사업의 공격적 확장, 멤버들을 위한 마켓 플레이스 오픈 등 우리나라 모든 기업들의 오피스 관련 소비 지출 전체를 타깃으로 한 플랫폼 비즈니스를 추진할 예정이다.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는 "패스트파이브는 공유오피스라는 상품 외에도 모든 규모의 고객 니즈를 충족시키는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갖춰 오피스플랫폼이라는 비전에 맞는 회사로 진화하고 있다"며 "부동산 시장 전체를 컨텐츠와 서비스 중심으로 해석해 자산 소유자 중심의 기존 시장을 고객 수요를 중심으로 변화시키는 일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