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금융결제원]



금융결제원은 데이터전문기관으로서 데이터 결합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전용 웹사이트를 오픈했다고 24일 밝혔다.

웹사이트는 서비스 유형, 서비스별 이용절차 등을 제공한다. 금결원은 웹사이트를 통해 데이터 결합시장의 고객 요구사항을 적극 발굴하고, 금융회사와 핀테크 등의 데이터 기반 혁신가치 창출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오는 8월에는 금융권 공동 데이터 플랫폼인 '데이탑(Datop)'과 연계할 계획이다. 데이탑의 개방 포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와 이용기관이 보유한 데이터 간 결합을 신청할 수 있게 된다. 금결원은 결합 데이터를 이용기관이 데이탑의 원격분석 서비스를 활용해 분석할 수 있는 고성능 원격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금결원은 "데이터전문기관으로서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결합·활용 기반을 제공해 금융분야의 디지털 경제 활성화를 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