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1분기 영업손실 454억원…적자 폭 커져

김지윤 기자입력 : 2021-05-17 17:02
티웨이항공은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454억1900만원의 영업손실을 냈다고 17일 공시했다.

222억9900만원의 영업손실을 낸 지난해 1분기보다 손실이 103.7% 증가했다.

매출액은 352억6900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6.4% 감소했다. 당기순손실은 493억5700만원으로 지난해 1분기(348억1300만원)보다 41.8% 늘었다. 
 

티웨이항공이 지난 5일 서울 강서구 국립항공박물관에서 국립항공박물관과 함께 강서구 초등학생들을 초대해 '항공의 꿈을 만나다' 행사를 열었다. 사진은 조종석에 앉아 체험하는 어린이들. [사진=공항사진기자단]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KED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1 KED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