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솜리조트, 양배추 1만 포기 무료 나눔

기수정 문화팀 팀장입력 : 2021-05-17 16:47

[사진=호반호텔앤리조트 제공]

호반호텔앤리조트가 지난 14일과 15일 양일간 리조트 이용객에게 특별한 나눔 행사를 진행해 눈길을 끈다.

포레스트 리솜과 스플라스 리솜, 아일랜드 리솜 리조트는 해당 기간 방문한 투숙객 전원에게 1객실당 1개의 양배추를 증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스플라스 리솜에서는 양배추와 함께 직원들이 직접 담근 양배추 절임도 무료로 나눠주며 양배추 농가의 어려움을 전했다.

이번 나눔 행사는 호반그룹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배추 농가를 돕기 위해 개최한 희망 나눔 홍보 활동이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학교, 식당 등 양배추 주요 소비처의 소비량은 물론, 가격이 급락하는 등 어려움에 처한 농가의 아픔을 나누기 위해 기획한 이번 행사는 ‘괜찮아 잘 될꺼양, 양배추‘라는 주제로 진행했다.

포레스트 리솜을 방문한 한승희 고객은 “우리 농가를 돕기 위한 행사로 양배추를 선물 받아 기억에 남는 여행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호반호텔앤리조트는 지난해에도 코로나19 확산에 어려움에 처한 대파 농가를 돕기 위한 나눔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오는 7월에는 포레스트 리솜 내 250실 규모의 문화감성형 웰니스 생활 리조트 ’레스트리 리솜‘을 공식 개관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