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프랜드, 취약계층 어르신 후원품 전달

신보훈 기자입력 : 2021-05-14 11:24

[바디프랜드와 농협서울지역본부가 강동구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후원품을 전달했다. 사진은 이동환 바디프랜드 부사장(왼쪽부터), 이정훈 강동구청장, 박성직 강동농협 조합장, 이대엽 농협서울지역본부 본부장.(사진=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는 14일 농협서울지역본부와 함께 강동구청에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후원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부한 물품은 바디프랜드 안마의자와 NH농협의 식자재‧생필품이 담긴 ‘행복나눔상자’다. 구암 구립경로당, 상일동 구립경로당, 성가정 노인종합복지관 등 강동구 관내 경로당과 복지관 3곳에 전달할 예정이다.

바디프랜드와 서울농협은 지난 2월 협약을 통해 △소외·취약계층 지원, 농촌 일손 돕기 참여 등 사회공헌 활동 △도시민과 농업인을 연계한 도•농 교류 △농축산물 판로 확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약속했다.

이번 후원품 전달은 양사의 공동사회공헌 협약 이후 올해에만 세 번째 갖는 나눔 행사다.

이동환 바디프랜드 부사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행복을 전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양 기관은 지속적 상생 협력을 통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바디프랜드는 지역 사회를 돕기 위해 본사 소재지 내 보육시설인 강남드림빌에 6년째 기부와 후원활동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전담병원인 서울의료원 의료진과 육군 1사단 장병들, 강남소방서 소방관들을 위해 안마의자를 기증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