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정은, 별장 위치한 원산 소재서 호화 요트 위성사진에 포착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자료사진) [사진 =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조만간 강원도 원산 지역을 방문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북한전문매체 NK뉴스는 지난 9~10일 원산 소재의 김 위원장 특각(별장) 일대를 촬영한 인공위성 사진 분석하고 인근 해안에서 김 위원장의 호화 요트가 포착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김 위원장의 와병설이 나돌던 당시엔 그의 요트가 원산 특각 인근에 무려 5개월간 머무르기도 했다. 

김 위원장의 요트가 이 지역 위성사진에 찍힌 건 2017년 이후 모두 19회이며, 이 가운데 15회는 김 위원장이 인근 지역을 방문했던 시기와 겹친다.

특히 2019년 7월 김 위원장이 함경남포 신포조선소의 신형 잠수함 건조 현장을 시찰했을 때도, 원산 특각 해안엔 김 위원장의 요트가 정박 중이었다. 김 위원장이 조만간 원산 지역으로 휴양을 가든가 주변 지역을 시찰할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