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코로나19 봉쇄 조처로 텅 빈 인도 도시 거리

유대길 기자입력 : 2021-05-07 00:01

[신화=연합뉴스]



인도 북동부 비하르주(州)의 주도인 파트나 시가지가 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봉쇄 조처로 차량과 인적인 끊긴 채 한산한 모습이다. 인도는 이날 하루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1만2천200여 명으로 집계돼 종전 세계 최다 기록을 또다시 갈아치웠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