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밀화학, '주가 12%↑' 솔루스첨단소재 편입 실적개선 기대감 '강세'

김한상 기자입력 : 2021-04-16 09:59
롯데정밀화학이 코스피 시장에서 강세다.

[그래픽=홍승완 기자]

1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롯데정밀화학은 오전 9시 55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12.07%(7300원) 오른 6만7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시장가격 기준 시가총액은 1조7467억원으로 코스피 시장에서 157위다.

롯데정밀화학이 솔루스첨단소재 편입으로 실적이 대폭 개선될 것이란 기대에 주가가 영향을 받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키움증권은 롯데정밀화학에 대해 저평가 요인 해소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7만3000원에서 10만원으로 상향조정했다.

롯데정밀화학은 지난해 솔루스첨단소재의 최대주주인 사모투자 합자회사 지분을 96.63% 취득하면서 연결대상 종속기업으로 편입했다.

솔루스첨단소재는 작년 9억원에 불과했던 전지박(전기차 배터리용 동박) 매출액을 오는 2025년에는 1조원으로 늘릴 계획이다.

이동욱 키움증권 연구원은 “롯데정밀화학의 연결실적에 솔루스첨단소재가 귀속됨에 따라 동박사업을 롯데정밀화학 기업가치에 반영할 필요가 있다”며 “이와 함께 기존 사업에서도 가성소다 등의 화학제품의 추가적 가격 반등으로 올해 영업이익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