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파티 모바일로 확대…2000명이 채팅하며 OTT 본다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4-13 15:11

왓챠파티 모바일 화면. [사진=왓챠 제공]

왓챠가 다중 동시감상 기능 '왓챠파티'를 모바일로도 확대했다. 코로나19로 비대면이 일상이 됐으나 좋아하는 콘텐츠를 취향이 맞는 사람들과 함께 즐기려는 수요가 크게 나타난 것이다.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왓챠는 13일 다중 동시감상 기능 '왓챠파티'의 모바일 베타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왓챠파티는 왓챠의 서브 기능 중 하나로 최대 2000명이 동시에 접속해 같은 콘텐츠를 채팅을 하며 함께 감상할 수 있게 해주는 기능이다.

왓챠는 지난 2월 웹과 스마트TV에서 제한적으로 베타서비스를 시작했음에도 이용자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베타서비스 공개 뒤 첫 30일 동안 12만명이 넘는 이용자가 왓챠파티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까지 누적 10만개 이상의 파티가 열렸고, 파티당 3.9명이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은 파티가 열린 날은 지난 설 연휴 토요일이다. 멀리 떨어진 가족, 지인과 함께 콘텐츠를 감상하길 원하는 이용자들이 많았던 영향으로 해석된다.

회사 측은 모바일 베타서비스가 공개되면 더 많은 이용자가 왓챠파티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왓챠파티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함께 감상하고 싶은 콘텐츠를 재생한 후 플레이어 하단 말풍선 모양의 아이콘을 클릭해 직접 파티를 개설하는 방법과, 홈리스트에 표시된 왓챠파티가 진행 중인 콘텐츠를 클릭해 이미 개설된 파티에 참여하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 공개 파티는 최대 2000명, 비공개 파티는 최대 100명이 참여할 수 있다.

왓챠는 이번 베타서비스를 통해 왓챠파티의 서비스 안정성을 테스트하고 이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기능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내년 초 왓챠파티 정식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1 KED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