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한-인니, 차세대 전투기 공동개발 신뢰 상징”

김도형 기자입력 : 2021-04-08 18:32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청와대 접견실에서 프라보워 수비안토 인도네시아 국방장관을 접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청와대에서 프라보워 수비안토 인도네시아 국방부 장관을 접견했다.

문 대통령은 접견에서 “차세대 전투기 공동개발 사업은 양국 간 고도의 신뢰와 협력관계를 상징적으로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은 우수한 국방력과 방산 무기체계를 갖춘 믿을 만한 협력 파트너”라며 “양국의 협력이 더 발전하기를 바란다. 프라보워 장관께서 중심 역할을 해달라”고 했다.

한국과 인도네시아는 총사업비를 공동 부담해 2026년까지 한국형 전투기(KF-X)를 함께 개발·양산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며, 프라보워 장관은 한국에서 열리는 KF-X 시험제작기 출고식 참석을 위해 전날 방한했다.

프라보워 장관은 이에 “양국의 관계를 더욱 강하고 정교하게 만들 것을 약속한다”고 화답했다.

그는 “한국이 성공적으로 국가를 발전시킨 점에 감탄하고 있다”며 “그렇기에 전투기 프로젝트 등의 협력 사업을 성공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프라보워 장관은 “저는 식량기지 사업도 주관하고 있다”며 이에 대한 한국의 협력을 요청했다.

문 대통령은 배석한 서욱 국방부 장관에게 “새로운 경제 협력 모델이 될 수 있도록 긴밀히 협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