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4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김정래 기자입력 : 2021-04-08 14:13
국방부 안양 직할부대 간부도 감염

방위사업청에서 지난달 30일 이후 코로나19 확진자가 4명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방위사업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또 추가됐다. 지난달 30일 간부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을 시작으로 8일까지 총 4명이 감염됐다.

국방부에 따르면 이날 서울에서 근무하는 방위사업청 간부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간부는 지난달 30일 확진 판정을 받은 방사청 간부와 접촉자로 분류돼 격리생활 중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경기도 안양 지역에 있는 국방부 직할부대 간부 1명도 휴가 복귀 전 진단검사에서 확진됐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군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2명 증가한 670명이다. 이 가운데 군 내 코로나19 환자는 28명, 완치자는 642명이다.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310명,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2만8102명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