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프로포폴' 檢수사심의위 "수사 중단해라" 권고

조현미 기자입력 : 2021-03-26 19:58
26일 의결…기소 여부는 결론 못내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검찰수사심의위원회는 26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관련 '프로포폴 투약' 의혹 수사를 중단해야 한다고 의결했다.

수사심의위는 이날 오후 3시 5분쯤부터 4시간 가까이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표결에 참여한 현안위원 14명 중 8명이 계속 수사에 반대했고, 나머지 6명은 찬성 의견을 냈다.

다만 기소 여부는 찬성과 반대 의견이 7명씩 나와 결론을 내지 못했다.

수사심의위는 이번 결정을 검찰 수사팀에 권고할 계획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1 KED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