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미래에셋대우, 소비·투자데이터 결합 MOU

서대웅 기자입력 : 2021-03-16 10:56

한정욱 롯데카드 디지털본부장(왼쪽)과 김남영 미래에셋대우 디지털금융부문 대표가 지난 15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데이터융합 비즈니스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롯데카드]


롯데카드는 미래에셋대우와 데이터융합 비즈니스 전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데이터분석 모델을 개발해 가명 처리된 정보를 데이터 전문기관을 통해 결합하기로 했다. 롯데카드는 고객 소비 및 금융 데이터를, 미래에셋대우는 고객 투자자산과 거래내역 데이터를 결합한다. 양사는 분석 데이터를 연구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동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등 상호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한정욱 롯데카드 디지털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국내 경제 전반은 물론 업종별 이슈에 대한 새로운 통찰을 얻게 될 전망"이라며 "데이터 비즈니스 경쟁력 확보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김남영 미래에셋대우 디지털금융부문 대표는 "증권업계 최초로 이종 산업 간 데이터 결합 비즈니스에 참여했다"며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데이터를 융합해 혁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