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경영의 뉴 패러다임, ESG가 뭐지? [아주경제 차트라이더]

우한재 기자입력 : 2021-02-08 10:51

[그래픽= 김한상 기자 / Rang64@ajunews.com]


이윤을 창출하고 이를 극대화하는 것이 기업의 최고 미덕이었던 과거와는 달리, 이제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지속가능한(Sustainable) 경영'이 기업의 브랜드를 형성하는 새로운 척도가 되고 있다.

즉 기업이 환경 보호를 주도하고, 사회적 약자를 케어하며 법과 윤리를 철저히 지키는 경영 시스템을 갖춰야 한다는 것이다.

이미 많은 기업들 사이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는 새 시대의 방향이자 전략으로서 화두가 되고 있다.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월마트 등 글로벌 기업은 물론이고 삼성, SK, 롯데 등 국내 주요 기업도 지난해부터 ESG 실현을 위해 경영 혁신을 시도하며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ESG 실현은 각국 정부에게도 주요한 과제이다. 미국 바이든 정부는 저탄소를 골자로 하는 1기 경제 정책을 추진하며 파리기후협약에 즉시 복귀할 것을 밝혔다.

아울러 저탄소·친환경 경제 성장을 위해 기업이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을 주문하며 "ESG에 투자하는 기업에는 혜택을, 투자하지 않는 기업에는 페널티를 줄 것"이라고 발표했다.

한편 한국기업지배구조원에 따르면 2020년 ESG등급에서 상위(A,A+)를 기록한 기업의 수는 2019년에 비해 각각 92개(42▲), 16개(8▲)로 나타났다. 

국내 상장회사 908사, 비상장 금융회사 55사를 대상으로 진행된 이 평가에서 아직까지 S등급을 달성한 기업은 없다.
우한재 기자  whj@ajunews.com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