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호나이스, 소외계층 청소년들을 위해 ‘마스케어 칼라민 크림’ 기부

유대길 기자입력 : 2021-01-28 10:13

[사진=청호나이스 제공]


청호나이스(대표이사 오정원)가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피부트러블로 고민이 많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소외계층 중고등학생 및 청소년들에게 마스크 전용 크림인 '마스케어 칼라민 크림' 1000개를 기부했다.

청호나이스는 27일 서울 마포구 서울시사회복지협회에서 청호나이스 원광직 마케팅 총괄이사,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김현훈 회장, 서울시 지역돌봄 복지과 하영태 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스케어 칼라민 크림 1,000개를 기부하고 전달식을 진행했다.

'마스케어 칼라민 크림'은 서울시 아동복지(생활) 시설에 거주하는 중고등학생, 청소년 1,00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청호나이스 원광직 마케팅 총괄이사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이 시기에 소외된 중고등학생 및 청소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청호나이스는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