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코로나19로 공동체 상처...재정의 적극적 역할 중요”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1-23 11:12
"상처 회복하며 미래로 도약해야 한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3일 “코로나19를 겪으며 우리 공동체는 여기저기 상처받고 있다. 우리는 그 상처를 회복하며 미래로 도약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재정의 적극적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동시에 민간의 연대와 상생의 노력도 필요하다”면서 “자발적 참여를 통한 사랑 나누기, 이익공유를 제가 제안드린 이유”라고 했다.

이어 “우리가 방역에서 체험했던 ‘우분투’를 회복과 도약에서도 생각하자는 것”이라며 “플랫폼 기업단체들과 화상 간담회를 열어 그 취지와 내용을 설명드리고, 기업들의 의견을 들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플랫폼기업들은 협력업체들과 이미 상생의 이익공유를 실천하고 있다”면서 “그런 노력이 지속되고 확산되도록 인센티브를 제도적으로 강화하는 등 새로운 틀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