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강원, 오후 6시까지 눈 온다···"시간당 1~3cm 내릴 듯"

정석준 기자입력 : 2021-01-18 10:52
남부지방, 충청권은 오후 3시까지 눈 내리다가 그쳐

 눈이 내리는 18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 인근에서 공원 관리인이 눈을 치우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밤사이 내린 눈이 소강상태를 보였다가 다시 내리는 중이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10시 기준 수도권과 충청권, 전라권, 강원도(동해안 제외), 경상 내륙 등에 눈이 내리는 중이다.

기상청은 “수도권, 충청권, 전북, 전라권 북부, 경남 서부 내륙에는 시간당 1~3cm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황해도 부근에서 남하하는 눈 구름대는 시속 50km로 동남동진하는 중이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는 이날 18시까지 눈이 내리다가 점차 그치겠다.

서해상에서 발달한 눈 구름대는 시속 50km로 동북동진해 남부지방과 충청권에 영향을 주는 중이다. 해당 지역은 이날 15시까지 눈이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많은 눈이 쌓이거나 얼면서 빙판길이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며 “지역 간 적설차가 크게 나타나면서 터널 입, 출구 간 기상 상태가 다를 수 있다”고 전했다.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중부지방은 2도 내외, 남부지방은 대부분 5도 이상이 되겠다.

또한 대부분 해안과 강원 산지, 경북 북동 산지, 지리산 부근, 제주도에는 시속 35~60km로 강한 바람이 불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바람이 시속 15~30km로 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수도권·충청권·호남권·제주권은 오전에, 영남권은 저녁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