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완전한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변모해야"

서대웅 기자입력 : 2021-01-11 09:44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8일 비대면으로 개최한 '2021년 경영전략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그룹 경영진들에게 "앞으로 KB는 금융회사의 핵심가치를 유지하되 완전한 디지털 조직,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변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회장은 지난 8일 2021년 그룹 경영전략회의를 열고 이 같이 말했다고 KB금융이 11일 밝혔다. 윤 회장은 이 자리에서 "평생 금융파트너로서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넘버 원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모든 경영진이 힘을 합쳐 원점에서 다시 시작한다는 결연한 자세로 끈덕지게 실행해 나가자"고 말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윤 회장을 비롯해 각 계열사 대표이사 및 임원 등 240여명이 참석한 이번 경영전략회의는 지주사 및 각 계열사의 국내외 사무실 등 60여개 장소를 연결한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경영진은 올해 그룹 경영전략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앞서 윤 회장은 신년사에서 △핵심경쟁력 강화(Reinforce the Core) △글로벌·신성장동력 확장(Expansion of Global & New Biz) △금융플랫폼 혁신(No.1 Platform)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등 지속가능경영 선도(ESG Leadership) △인재양성과 개방적·창의적 조직 구현(World class Talents & Culture) 등의 머리글자를 따 올해 경영전략방향 키워드로 'R.E.N.E.W 2021'을 제시한 바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