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1] 코트라, 한국관 운영...국내 89개사 기술 뽐낸다

윤동 기자입력 : 2021-01-10 12:10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 등과 함께 11~14일(미국 현지시간)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1'에 한국관을 구성해 참가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CES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온라인 한국관엔 코트라와 KEA,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한국무역협회울산지역본부, 창원산업진흥원이 지원해 우리 기업 89개사가 참가한다.

이들 가운데 CES 혁신상을 수상한 기업은 △생체신호처리기반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의 ㈜에이치에이치에스 △전자식 보안 가림막(ELS) 기술을 적용해 모바일 기기 카메라의 보안문제를 해결한 ELS-aided 카메라의 마이크로시스템 △인공지능 기반 반려동물 감정 인식 목걸이 '펫펠스'를 출품한 너울정보통신 등 3개사가 있다.

이번에 코트라는 참가 성과를 높이고자 참가 준비 단계부터 사후까지 전 과정을 지원한다. 사전 준비 단계에선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을 위한 디지털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하고, 전시기간엔 LA 무역관의 전담직원을 활용해 시차로 인한 디지털 부스 운영 어려움이 발생치 않도록 할 계획이다.

이번 CES의 디지털 부스는 폐막 후에도 약 한 달간 계속 열려있는데, 이를 활용해 전시회 종료 후에도 북미·유럽·일본·동남아 소재 코트라 무역관이 화상상담을 주선하고 상담에 필요한 샘플발송 등도 지원한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그간 추진한 온라인 마케팅의 노하우와 역량을 총 동원해 우리 기업의 다양한 혁신 제품을 전 세계 바이어에게 널리 알릴 것"이라며 "신축년의 새해 우리 기업의 수출활력 회복에 기분 좋은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코트라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