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신년사]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비은행 포트폴리오 확대"

서대웅 기자입력 : 2021-01-04 09:55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사진=우리금융그룹]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4일 "비은행 부문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그룹의 성장동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손 회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올해 첫번째 핵심전략은 그룹 성장기반 확대"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경쟁그룹들보다 채워야 할 사업 포트폴리오가 많다는 점은 그만큼 성장잠재력이 크다는 의미"라며 "코로나19로 시장 환경이 위축돼 단기간 내 규모 있는 인수·합병(M&A)은 쉽지 않겠지만, 다방면으로 포트폴리오 확대를 모색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은행을 비롯한 자회사들은 핵심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새 수익원을 적극 확대해 그룹 성장기반을 키우는 데 기여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디지털 전략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손 회장은 "올해는 마이데이터나 종합지급결제업 서비스가 본격 시작되면서 수많은 빅테크와 핀테크 기업들이 금융업의 벽을 허물고 우리와 혁신 경쟁을 하게 될 것"이라며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플랫폼을 혁신하고 디지털 넘버원 금융그룹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경영 효율성 제고 △브랜드 및 ESG경영 강화 △리스크·내부통제 강화 △글로벌 사업 선도 등을 올해 '6대 경영전략'으로 꼽았다.

손 회장은 "물리학에서 '회복 탄력성'을 의미하는 'Resilience(리질리언스)'라는 표현이 있는데, 최근 기업들에 반드시 요구되는 역량"이라며 "외부 충격으로 수축된 스프링이 강한 활력을 통해 원래보다 더 강하게 튀어 오르듯이, 급변하는 외부 흐름을 민첩하게 파악해 리스크를 걸러내고 새로운 기회를 발굴하는 혁신적인 기업만이 더욱 크게 도약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