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강남구 트리니티 요양병원 코호트격리…3명 확진

김태현 기자입력 : 2020-12-05 20:16

트리니티 요양병원[사진=구글맵 캡처]



방역당국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서울 강남구 삼성동 '트리니티 재활·요양병원'을 코호트 격리한다고 5일 밝혔다.

질병관리청·서울시와 트리니티 재활·요양병원을 2주간 코호트 격리 조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첫 검사에서 음성이 나온 검사대상자들을 상대로 주 2회 재검사를 실시하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코호트 격리는 감염자 발생 의료기관 환자·의료진 모두 동일집단으로 묶어 통째로 격리 봉쇄하는 조치다. 이 병원과 관련해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자는 3명이다.

다만 검사대상자 340명에 대한 전수검사에서 지금까지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