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ICBM 요격 시험 성공...미국 존 핀 이지스함 탑재 미사일이 격추

김정래 기자입력 : 2020-11-18 10:50

[사진=연합뉴스]



미국이 북한 신형 대륙 간 탄도미사일(ICBM)에 대응하기 위해 요격 시험을 실시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요격 시험은 16일(현지시각) 오후 8시께 미국 탄도미사일 시험장이 있는 서태평양 콰질러섬에서 북한 ICBM을 가정한 발사체를 쏘아 올리면서 시작됐다.

북한 ICBM을 가정한 발사체가 미 본토를 향하자 미 군사위성은 비행경로, 속도 등 발사체 정보를 미국 콜로라도주 쉬라이버 공군기지에 위치한 미사일방어통합작전센터에 보냈다.

미사일방어통합작전센터는 취득한 발사체 정보를 하와이 북동쪽 해상에 있는 고성능 레이더와 고고도해상요격미사일(Standard Missile-3 Block IIA)을 구비한 미 해군 이지스함 존 핀(USS John Finn)호에 전달했다.

존 핀 이지스함은 발사체 정보를 바탕으로 고고도해상요격미사일을 발사, 북한 ICBM을 가정한 발사체를 요격했다.

자유아시아방송은 "북한이 미 본토를 향해 ICBM을 발사할 경우 비행단계에서 지상기반 외기권방어체계에서 발사되는 지상요격기로 요격한다"며 "실패할 경우 해상 이지스함에서 발사되는 고고도해상요격미사일로 격추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미국 CIA(미 중앙정보국)는 북한의 ICBM이 정상궤도로 비행한다고 가정할 때 대기권 재진입체가 충분히 정상 작동해 미 본토를 타격할 수 있다고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