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마이종목]건설은행, 올해 순익 마이너스 증가 예상

배인선 중국본부 팀장입력 : 2020-10-30 15:20
中중타이증권 "건설은행 올해 순익 10% 감소 예상"

[사진=중타이증권]

 
 
※'중국 마이종목'은 주식시장에서 이슈가 되는 중국 종목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마이'는 중국어로 '사다(買)'와 '팔다(賣)'를 모두 뜻하는 단어입니다. 영어로는 '나(My)'를 뜻하기도 하죠. 이 코너를 통해 아주경제 중국본부에서는 매일 독자들이 중국증시에서 궁금해할 만한 종목을 소개합니다. [편집자 주]


중국 건설은행(601939, 상하이거래소)의 순익이 올해 마이너스 순익 증가율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건설은행은 29일 실적보고서를 발표해 3분기 순익이 682억600만 위안(약 11조53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14% 하락했다고 밝혔다. 다만 이는  2분기에 비해서는 호전된 것이다.

이로써 1~3분기 매출이 4.8% 상승한 5359억5400만 위안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순익은 2076억900만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8.7% 하락했다. 자산손실 증가에 따른 영향으로 해석됐다. 

3분기말 기준 건설은행 자산총액은 28조2981억21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2조8618억 위안 늘었다. 부채는11.86% 증가한 25조9522억 위안으로 집계됐다.  대출잔액과 예금잔액은 각각 16억7113억 위안, 20조9411억 위안씩으로 집계됐다. 

3분기말 기준 자본충족률은 16.88%로 집계됐다. 부실대출비율 1.53%로 2분기말보다 0.04% 포인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말과 비교해서는 0.11% 포인트 늘어난 수치다. 

중타이증권은 건설은행의 2020~2021년 매출 전망치를 각각 직전년도 대비 3.55%/5.05% 증가한  7008억1500만, 7361억7700만 위안으로 잡았다. 같은 기간 순익은 각각 2388억6900만, 2513억6100만 위안으로, 각각 -10.45%, 5.23%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