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2025년까지 흑인 1만명 채용…"인종 다양성 제고"

노경조 기자입력 : 2020-10-23 15:26

구글. [사진=로이터·연합뉴스]


구글이 오는 2025년까지 흑인 인재 1만여명을 채용한다.

22일(현지시간) 시카고 트리뷴에 따르면, 구글은 내년부터 5년간 시카고·뉴욕·애틀랜타·워싱턴DC 등 4개 도시에서 흑인 인재 1만여명을 채용할 방침이다. 현재 흑인 인재의 2배 규모로, 인종 다양성 확립에 초점을 뒀다.

도시별 채용 규모는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내년에 1000명을 채용할 것"이라고만 설명했다.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자사 블로그에 올린 글에서 "구글은 2025년까지 흑인 또는 흑인 혼혈 직원 수를 현재의 2배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라며 "구글 자체 인력뿐만 아니라 공급업체 및 협력업체 등에도서 '인종 다양성 제고' 목표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경제전문 매체 크레인스는 현재 11만여명에 달하는 구글 인력의 3.7%가량이 흑인이라고 전했다. 지난 2014년에는 2.4%에 불과했다.

크레인스는 구글을 비롯해 미국의 많은 IT 대기업들이 최근 수년간 다양성 확립에 대한 압력을 받아왔다고 전했다. 구글은 앞서 지난 6월 "2025년까지 흑인 포함 소수계 출신 임원 수를 30% 이상 늘리겠다"고 공표한 바 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