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지하철 1호선 인천행 지연…창동역서 80대 남성 투신(3보)

김재환 기자입력 : 2020-10-16 12:07
16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40분께 지하철 1호선 창동역에서 발생한 사상 사고로 인해 인천행 열차가 지연 운행되고 있다. 

코레일은 스크린도어가 없는 창동역 철도로 80대 남성 한 명이 뛰어내린 것으로 파악했다. 이 남성은 곧바로 119로 인계됐으며, 사망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코레일 관계자는 "열차가 승강장의 절반가량 진입했을 때 투신 사고가 발생해 열차가 정차할 시간은 없었다"며 "구급차로 호송된 후 투신자의 상태는 파악 중"이라고 설명했다.
 

지하철 1호선 녹천역 전경.[사진 = 김재환 기자]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