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예결소위, 4차 추경안 7조8000억여원 의결

윤지은 기자입력 : 2020-09-22 21:25
통신비 지원 대상 16~34세 및 65세 이상으로 축소
22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 예산안 조정소위원회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4차 추경안 규모를 7조8147억원으로 확정, 전체회의로 넘겼다.

소위는 여야 합의에 맞춰 총 5881억원을 증액하는 대신 6177억원을 감액, 정부안보다 296억원을 삭감했다.

통신비 지원 대상을 13세 이상 전국민에서 16~34세 및 65세 이상으로 축소하는 대신, 아동특별돌봄비 지급 대상을 중학생(1인당 15만원)까지 확대했다. 

독감 백신 무료 접종 대상은 장애인연금·수당 수급자 등 취약계층 105만명으로 넓혔다.

통신비를 선별 지원으로 축소한 결과 일반·지방행정 분야에서 5602억원이 순감했다. 반면 아동특별돌봄비와 무료 독감 백신 대상이 확대되면서, 보건·복지·고용 분야는 5194억원이 순증했다.

소위에서 의결된 추경안은 예결위 전체회의를 거쳐 오후 10시로 예정된 본회의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그래픽=연합뉴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