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백신 무료접종 중단 발표…“유통과정서 상온노출”

송종호 기자입력 : 2020-09-22 07:07
올해 백신 접종 일정에 차질 우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22일부터 진행될 예정이었던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무료 접종이 일시 중단됐다. 유통 과정상에서 일부 문제가 제기됐기 때문이다.

질병청은 전날 보도자료를 통해 “인플루엔자 조달 계약 업체의 유통 과정에서 문제점을 발견해 22일부터 시작되는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을 일시 중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제점이 발견된 해당 백신은 22일부터 무료 접종을 하려던 13∼18세 대상 물량이다.

독감 백신을 운반할 때는 냉장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하지만 일부 업체가 차문을 열어두고 이송하면서 백신이 상온에 노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청은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해당 물량뿐 아니라 임신부 등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을 일시 중단한다고 설명했다.

질병청은 관련 업체의 인플루엔자 백신 공급을 즉시 중단했으며,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품질이 검증된 경우 순차적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또 지난 8일부터 2차례 접종해야 하는 생후 6개월에서 만 9살 미만의 아동에게 공급된 백신은 문제가 없다고 질병청은 전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문제의 독감 백신에 대한 질병청의 검사 의뢰를 토대로 품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판단되는 항목에 대한 시험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식약처서 안전성 여부 검사 후 접종을 재개할 예정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일부터 시작되는 임신부 및 만 18세 미만 소아·청소년과 기존 2회 접종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이 모두 중단됨에 따라 참여 의료기관 및 대상자에게 혼란이 야기되지 않도록 안내하고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까지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이상 반응이 신고된 사례는 없으나 이상 반응 모니터링을 더욱 철저히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질병청이 접종 개시일 전날 밤 늦게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면서 일선 의료기관에서는 혼란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