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어린이집·산후조리원, 한 곳에서 비교하세요"

임애신 기자입력 : 2020-08-05 12:00
'행복드림 열린소비자포털'에서 통합·제공
공정거래위원회는 오는 6일부터 '행복드림 열린소비자포털'에서 분산된 산후조리원 정보와 유치원·어린이집 등 보육 기관의 정보를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5일 밝혔다.

행복드림 열린소비자포털은 공정위가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와 피해 예방·구제를 지원하기 위해 2018년 5월 1일부터 운영하는 소비자종합포털이다. 현재 93개(정보제공 24개, 피해구제 69개) 기관과 연계해 운영 중이다.

그동안 산후조리원과 어린이집·유치원 정보는 영·유아 보육에 필요한 정보이지만 여러 부처에서 분산돼 있었다. 

산후조리원 정보 중 업소명, 위치, 정원, 간호사 수, 용도별 면적 등의 일반정보는 행정안전부의 '지방행정 인허가 데이터개방정보', 이용 요금은 '보건복지부 누리집'을 통해 각각 제공됐다.

어린이집·유치원 정보는 보건복지부의 '어린이집 정보공개포털', 교육부의 '유치원 알리미', '어린이집·유치원 통합정보공시'에서 다뤘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소비자들이 어디에서 어떤 정보를 얻어야 하는지 잘 모르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공정위는 올해 5월부터 7월까지 관련 부처와 연계 작업을 거쳐 이달 6일부터 산후조리원·어린이집·유치원 정보를 행복드림에서 통합해 제공한다.

특히, 산후조리원 정보는 기존에 분산 제공된 자료를 통합해 위치기반 검색 서비스로 제공해 소비자의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