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방정오 전 TV조선 대표 배임 혐의로 경찰에 고발

이혜원 인턴기자입력 : 2020-08-03 15:04
시민단체 민생경제연구소, 세금도둑잡아라, 시민연대함깨가 방정오 전 TV조선 대표를 고발했다.

이들은 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방정오 전 TV조선 대표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위반(특경법)상 배임 등 혐의로 경찰에 고발한다고 밝혔다. 조선일보그룹과 관련한 시민사회의 7번째 고발이다.

이들 단체는 방 전 대표가 지난 2018년 자신이 대주주인 방송 프로그램 제작사 '하이그라운드'의 자금 19억원을 회수할 가능성이 의심스러움에도 불구하고 영어유치원을 운영하는 A 법인에게 빌려주게 해 하이그라운드에 손해를 입혔다고 주장했다.

민생경제연구소 등에 따르면 방 전 대표는 2017년까지 A 법인 사내이사이자 대표이사로 재임했고, 하이그라운드 대표이사로 재직한 적 있던 이모씨는 A 법인 감사로 되어 있다.

이어 이들은 "그동안 조선일보그룹과 방씨 일가에 대한 시민사회의 고발 사건은 6건에 달했지만 검찰은 제대로 된 수사도, 기소도 진행하지 않고 있다"며 "이번 고발은 검찰이 아닌 경찰청 본청에 제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시민단체 민생경제연구소, 시민연대함깨, 세금도둑잡아라 회원들이 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민생경제연구소 제공]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