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말 中외환보유 3조1123억 달러...3개월 연속 증가

최예지 기자입력 : 2020-07-08 07:57
"中 외환시장 공급 안정세"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중국의 지난달 외환보유액이 3개월 연속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중국 중앙방송(CCTV)은 중국 국가외환관리국을 인용해 6월 말 중국 외환보유액이 3조1123억 달러(약 3750조원)로 전달 3조1017억 달러 대비 106억 달러 소폭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다만 블룸버그가 예상한 3조1150억 달러에는 못 미쳤다.

왕춘잉 외환관리국 부국장이자 대변인은 "중국 외환시장 공급이 전체적으로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주요국의 통화·재정정책 등으로 국제 금융시장에서 달러 지수가 소폭 하락함에 따라 자산 가격이 상승했다"고 전했다. 

왕 부국장은 "달러 환율 하락과 자산 가격 변화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해 외환보유액이 이달 들어 소폭 증가했다"고 전했다.

앞서 5월 말 중국 외환보유액은 4월보다 102억33억 달러 늘어났고 4월 말에도 3월보다 308억2600만 달러 증가했다. 2월 말과 3월 말 2개월째 감소에서 증가로 돌아선 바 있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