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포토]하늘에서 '코로나 바이러스'가 내려

곽예지 기자입력 : 2020-06-29 08:16

지난 25일 중국 수도 베이징에서 내린 우박의 오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비슷해 이목이 누리꾼들의 집중되고 있다.[사진=천기망 캡쳐]

최근 중국 수도 베이징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를 닮은 우박이 내려 중국 온라인 상에서 화제다.

중국 천기망(天氣網)에 따르면 지난 25일 베이징에서는 달걀 크기만한 거대 우박이 내렸다.

주목되는 점은 이 우박의 독특한 모양이다. 삐죽삐죽 튀어나온 모습이 마치 코로나19 바이러스의 모양과 비슷하다는 이유로, 중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우박의 모양이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공개되자 일부 누리꾼들은 "코로나는 하늘이 내린 재앙이라는 증거"라며 두려워하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