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이 가장 긴 '하지', 전국 곳곳 폭염주의보···일부 지역은 '소나기'

정석준 기자입력 : 2020-06-21 15:20

[사진=기상청]


1년 중 낮이 가장 긴 날을 뜻하는 ‘하지’인 21일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기상청은 21일 오후 3시 기준 수도권에 폭염주의보를 발표했다.

해당 지역은 세종, 대전, 서울 동남권, 서북권, 경북(의성, 안동, 예천), 충북(제천, 단양, 충주), 충남 천안, 강원(강원북부산지, 양구평지, 정선평지, 홍천평지, 인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원주, 영월), 경기(여주, 가평, 광주, 안성, 이천, 용인, 고양, 연천)다.

기상청은 “일부 경기동부와 강원 영서에는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매우 덥겠다”며 “모레까지 대부분 내륙에서 체감온도 31도 이상, 중부내륙과 경북내륙에는 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아질 것”이라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이날 낮 최고 기온은 23~33도로 예측했다.

일부 지역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오후 1시 30분에는 강원영서남부와 경북북부 등 일부 내륙에 소나기 구름이 발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오후 늦게까지 강원영서남부, 충북북부, 전라내륙, 경북북부내륙을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밤(21시)까지 이어지는 곳도 있겠으니, 주말 야외활동 시 안전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서남부, 충북북부, 전라내륙, 경북북부내륙 5~30㎜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1 KED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