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건설, 양원지구 아파트 건설현장서 안전·보건 특별점검

김재환 기자입력 : 2020-05-22 15:07
코로나 19 방역 수칙 준수 등 결의
대보건설은 서울시 중랑구 양원공공택지지구 S1블록 아파트 건설공사 1공구에서 안전 및 보건 특별 점검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정광식 대보건설 대표이사 등 임직원은 현장 시설물 안전 점검과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 점검 등 특별 점검을 진행했다.

대보건설 관계자는 "현장 관계자와 근로자는 출퇴근 시 발열 체크와 마스크 착용 생활화, 30초 이상 손 씻기 등 방역 당국의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것을 결의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발주하고 대보건설이 시공하는 이번 공사는 전용면적 14~44㎡ 1216가구 규모로 오는 2021년 11월 완공될 예정이다. 
 

22일 서울시 중랑구 양원공공택지지구 S1블록 아파트 건설공사 현장에서 대보건설 관계자가 안전 및 보건점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사진 = 대보건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