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온커뮤니케이션즈, 비대면 전자계약 서비스 ‘이폼’ 신규 기능 업데이트

정명섭 기자입력 : 2020-05-12 17:45
비정형 데이터 전문기업 아이온커뮤니케이션즈가 자사의 전자계약 서비스 ‘e.Form(이하 이폼)’에 신규 기능을 추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각 문서에 고유 ID를 발급하고, 문서 사본 하단에 표시된다. 문서의 진본성을 보증하기 위해서다. 또한 향후 법적 문제 발생 시 문서의 사실 여부를 검증할 수 있다.

이외에도 MS 워드 파일 원본을 업로드해 기존 PDF 파일 변환 방식의 불편함을 줄이고, 제작한 폼을 공유하고, 에디터 편집 기능을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브랜딩 기능과 디지털 시그니처 관련 기능은 6월 내에 업데이트될 계획이다.

아이온커뮤니케이션즈는 2012년부터 이폼 2.0 제품을 시작으로 2014년에 이폼 2.0 서비스를 출시, 2018년에 이폼 3.0 업데이트를 하며 현재 약 1만여개 기업이 사용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 업무가 급증하면서 온라인 전자문서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유제훈 아이온커뮤니케이션즈 본부장은 “올해 4월 말 기준으로 1월 말 대비 약 3개월간 이폼 홈페이지 방문자 수 74%, 서비스 이용자 41% 각각 증가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기업들이 비대면 업무를 선호하면서, 다양한 전자문서 양식을 제공하는 이폼은 기업이 원하는 전자계약 서비스”이라고 전했다.

이어 “이폼은 1:1 전자계약뿐만 아니라 다자간 계약서, 현장 보고서, 신청서, 동의서 등 여러 전자문서 서식을 지원할 수 있어 이폼 고객사들이 건설, 의료, 제조, 금융, 유통, 숙박, 식품, 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군이 특징”이라며 “이폼 이용자의 범위가 넓고, 다양하여 기업 고객들에게 꼭 필요로 하는 신규 기능을 업데이트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폼은 지난 2012년 제11회 대한민국 SW기업경쟁력 대상 모바일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최우수상 수상,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모바일 청약솔루션으로 3회 연속 녹색기술 인증 획득, 특히 일본과 싱가포르, 말레이시아에서 특허를 취득하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이폼 서비스 이용화면 [사진=아이온커뮤니케이션즈]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