옌타이시 투자촉진센터 산업단지 좌담회 개최 [중국 옌타이를 알다(457)]

사천천 기자입력 : 2020-04-27 01:00

[사진=옌타이시 제공]

옌타이시는 20일 천신쯔 옌타이시 부비서장 겸 투자촉진센터 주임 일행이 옌타이시 각 산업단지를 방문해 투자유치 좌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천 주임 일행은 옌타이 국제투자유치 산업단지, 한중(옌타이)산업단지, 중일산업단지, 자유무역구옌타이구역, 보세항구 등을 찾아 관계자들과 투자유치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천 주임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각 산업단지마다 좀 더 다양한 정책을 내놓고 기업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옌타이 국제투자유치 산업단지는 옌타이 개발구, 고신구, 복산구, 모평구 4개 중심구역에 위치해 있으며 주로 첨단화학 신소재산업, 해양바이오 의료제약산업, 첨단장비제조산업을 3대 중점산업으로 육성해 나갈 예정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