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킹클라우드, 현대차그룹 '카페이' 주차장 부문 제휴

백준무 기자입력 : 2020-04-13 08:53
파킹클라우드 아이파킹이 현대자동차그룹과 '차량 내 간편결제 시스템' 주차장 부문 제휴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파킹클라우드는 지난 1월 제네시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의 '제네시스 카페이'를 시작으로 지난달 출시한 기아차 준대형 SUV 4세대 쏘렌토 '기아 페이', 이달 7세대 올 뉴 아반떼 '현대 카페이' 등 올해 신차 모델부터 주차장 제휴 서비스를 우선 적용했다. 차후 순차적으로 적용 차종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간편결제 시스템을 이용해 출발 전 주차비를 결제하면 요금소에서 무정차로 편하게 나갈 수 있다. 아이파킹과 제휴 맺은 다양한 멤버십 및 카드사 포인트로 프로모션을 통한 모객 효과로 주차 사업장은 운영 수익 상승도 기대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파킹클라우드는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 머신러닝 기반의 LPR(차량번호인식)을 도입했다. 전국 주요 랜드마크에 무인주차관제시스템 아이파킹존을 구축한 후, 클라우드로 연결해 통합관제센터에서 원격으로 현장 이슈를 실시간 해결한다. 아이파킹존 하루 이용 차량은 68만대, 1초당 8대로 업계 최대 규모다.

파킹클라우드 관계자는 "주차 플랫폼 중 유일하게 글로벌 완성차 기업 현대차그룹과 카페이 주차 서비스를 최초로 론칭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모빌리티와 주차 공간을 결합한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파킹클라우드 아이파킹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