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박신당, 총선 유세 일체 중단…'홍문종 대표, 박 전 대통령 석방까지 무기한 단속'

(의정부)임봉재 기자입력 : 2020-04-06 17:30

친박신당 비례대표 출마 기자회견하는 홍문종 대표.[사진=임봉재 기자]


친박신당은 6일 "오후 6시 기자회견을 열고 중앙당 차원에서 4·15 총선 유세활동을 일체 중단한다"고 밝혔다.

친박신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홍문종 대표는 이날 서울구치소 광장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 시점까지 무기한 단식을 선언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홍 대표는 우리 정치의 역사상 가장 참혹하고 비열한 행위를 기록한 20대 국회에 보내는 참회제안을 하고 싶다"며 "국민의 뜻을 모아 박 대통령을 구출하고자 하는 의지를 관철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