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경남농협, 대구·경북에 성금 7000만원 전달

원승일 기자입력 : 2020-03-09 17:08
대구농협 2000만원, 경북농협 5000만원 각각 전달
경남농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 농협에 성금 7000만원을 전달했다.

9일 농협중앙회에 따르면 윤해진 경남농협 본부장과 박재종 농협중앙회 이사, 강호동 전 농협중앙회 이사가 이날 대구농협과 경북농협 지역본부를 방문해 각각 2000만원, 5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성금은 대구·경북지역을 위한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에 사용된다.

윤해진 본부장은 “최근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조기 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경남의 모든 농·축협이 한마음으로 모금에 동참했다”며 “모두가 힘을 모아 이른 시일 내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내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경남농협의 대구·경북 '코로나19' 극복 성금 전달[사진=농협중앙회]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