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그룹, 코로나19 확산 방지 성금 10억원 기탁

석유선 기자입력 : 2020-02-27 14:09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 방호복과 마스크 확보에 쓰일 예정
두산그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10억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27일 밝혔다.

성금은 방호복과 마스크 등 방역 물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진과 방역 관계자들을 위한 지원활동 등에 쓰인다.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방역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응원을 보내고 있다”면서 “우리의 작은 정성이 ‘코로나19’의 조속한 종결과 피해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은 결연 아동양육시설의 아동과 미혼모 가정에 마스크를 지원하고 두산인프라코어는 서울·인천지역 회사 주변 취약계층에 구호물품을 전달하는 등 두산 계열사들도 각각 지역사회 지원에 힘쓰고 있다.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