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필품 최대 40% 싸게"…11번가, '집에서 장보기' 기획전

조재형 기자입력 : 2020-02-26 08:47
3월8일까지 매일 '핫딜' 상품 무료 배송 손소독제 반값, 동원 참치캔 26% 할인

[사진=11번가 제공]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이른바 '방구석 장보기' 수요가 급증하면서 11번가가 관련 기획전을 내놨다.

11번가는 생필품들을 모은 '집에서 장보기' 기획전을 3월 8일까지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생수, 즉석밥, 라면, 가정간편식부터 손세정제, 세제, 화장지, 물티슈, 바디용품 등 502종의 상품을 최대 40% 할인한다.

행사 기간 매일 '핫딜' 상품을 무료 배송한다. 26일에는 '디펜스 프리미엄 손소독제'(60ml 2개)를 1만개 한정으로 50% 할인한 5900원에 판매한다. '동원 라이트 참치캔'(85g 20개)은 26% 저렴한 1만5980원, '송도순 도시락김'(40봉)을 31% 싼 8900원, '조선호텔 포기김치'(2.5kg)를 24% 할인한 1만7450원에 살 수 있다.

27일에는 '신동진쌀'(20kg)을 3000원 할인한 4만8900원, 28일에는 '아워홈 지리산수'(2리터 24병)를 27% 저렴하게, '레인보우샵 소독제'를 반값에, 29일에는 '베베숲물티슈'를 30% 할인해 내놓는다.

11번가는 최근 거래가 급격하게 증가한 상품군을 중점적으로 준비했다.

11번가에서는 지난 19일부터 25일까지 전년 동기간 대비 쌀 매출이 4.5배(355%) 급증했다. 즉석밥 242%, 생수 185%, 라면 42%, 냉장/냉동식품 108%, 통조림 183%, 손소독제 9771%, 화장지 67%, 세탁세제 56% 등 생필품 카테고리 상품들의 거래도 늘었다. 쌀과 생수, 라면, 즉석밥 등 대표적인 생필품의 거래가 전주보다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임현동 11번가 마트담당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고객들이 많이 찾고 있는 제품군을 선별, 언제든 가정에서 안전하고 간편하게 필요한 제품들을 구매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면서 "상품들의 거래 추이를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물량을 확보해 고객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