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없는 美시장, 5G 시장 확보에 속도내는 삼성...US 셀룰러와 계약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2-24 00:00
美 5위 통신사 US셀룰러와 5G·4G 장비 공급계약 가트너, 올해 5G 장비 시장 전년 대비 89% 성장한 5조원 전망 화웨이 영국, 독일 중심으로 유럽 시장 확대

[사진=연합뉴스]


삼성전자가 미국 5위 이동통신사업자 ‘US 셀룰러’와 5G·4G 이동통신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하면서 미국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삼성전자는 미국과 국내를 중심으로 5G 장비 시장 점유율을 확보해 유럽을 중심으로 크는 화웨이와 치열한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5위 이동통신사업자인 US 셀룰러와 5G·4G 이동통신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US 셀룰러에 이동통신장비를 공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은 미국 내 이동통신 고객 80%를 보유한 미국 버라이즌·AT&T·스프린트에 US셀룰러까지 통신장비 고객사로 확보하면서 미국 내 입지를 강화하게 됐다.

삼성전자는 US 셀룰러에 5G 통합형 기지국 등 3GPP 국제표준 기반의 다양한 5G 솔루션을 공급할 방침이다. 특히 5G 통합형 기지국은 무선통신부문과 디지털통신부문을 통합한 제품으로 크기와 무게를 최소화해 가로등, 건물 벽면 등에 손쉽게 설치 가능하고 광케이블 매설 비용도 절감할 수 있어 5G 네트워크 구축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마이크 이리자리(Mike Irizarry) US 셀룰러 CTO 부사장은 “삼성전자와의 협력은 4G LTE 및 5G 서비스 확대와 5G 혁신을 가속화하는 데 중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5G통신장비 부문 최근 행보 및 5G 통신장비 시장점유율.[그래픽=김효곤 기자]


삼성전자는 태동하는 5G 시장에서 국내와 미국 시장을 중심으로 시장을 확보해 시장 1위인 화웨이를 추격한다는 전략이다.

IHS마킷에 따르면 지난해 3분기 기준 삼성전자는 5G 통신장비 시장에서 시장 점유율 23%로 화웨이(30%)에 이어 2위다. 5G 시장에 발빠르게 대응하면서 1년 만에 에릭슨(20%)과 노키아(14%)를 제쳤다.

삼성전자는 통신 업체와 협력뿐 아니라 인수를 통해서 5G 장비 사업 분야에 대응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14일 미국의 망설계 및 최적화전문 기업 ‘텔레월드솔루션즈’를 인수했다.

지난 2002년 설립된 텔레월드는 자체개발한 네트워크 검증분석 자동화 기술을 통해 미국 대형 이동통신사업자와 케이블 방송사 등에 망설계·최적화·필드테스트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있다.

올해 5G 장비 시장은 지난해보다 큰 폭으로 성장할 전망이다. 시장조사업체 가트너는 올해 전세계 5G 무선 네트워크 인프라 매출액이 지난 2019년 대비 89% 성장한 42억 달러(약 5조4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측했다.

올해는 일본, 캐나다, 프랑스, 홍콩, 스웨덴, 카타르 등 국가에서 5G 상용화를 추진한다. 이에 본격적으로 5G 장비 회사 간에도 시장 선점을 위한 다툼이 벌어질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9월 일본 2위 통신사 KDDI와 약 20억 달러(약 2조4000억원) 규모의 5G 기지국과 코어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하면서 일본 시장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 성공한 국내 경험을 밑바탕 삼아 글로벌 5G 장비 시장에서 입지를 넓히겠다는 각오다.

반면 화웨이는 유럽을 중심으로 5G 장비 시장 1위 수성에 나서고 있다. 미국 시장은 트럼프 행정부의 제재로 인해서 발이 묶인 상태다. 다만 화웨이 장비를 쓰지 않았던 독일과 영국이 화웨이 장비를 구매하기로 결정하면서 유럽시장 확대가 점쳐진다.

화웨이는 지난 2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화웨이 제품 및 솔루션 설명회에서 현재까지 91건 이상의 5G 상용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양 차오빈 화웨이 5G 제품 라인 총괄 사장은 “올해는 대규모의 5G 상업적 구축이 본격적으로 이뤄지는 해가 될 것”이라며 “전세계 파트너들과 기술 및 애플리케이션 혁신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김우준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부사장은 “미국의 여러 이동통신 네트워크에서 삼성전자 5G 솔루션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5G 혁신과 리더십, 새로운 통신 기술 개발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서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