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기업은행, 소유 부동산 임대료 30% 인하

서대웅 기자입력 : 2020-02-23 12:16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다음 달부터 3개월 동안 기업은행이 보유한 건물 임대료를 30%(월 100만원 한도) 인하한다고 23일 밝혔다.

총 55곳에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혜택을 받게 되며, 3개월 동안 약 5000만원의 임대료 부담을 덜게 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당행이 보유한 임대건물이 많지 않지만, 매출감소 등 경영 애로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임차인을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 1월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대출'을 출시해 연 1%대 금리의 특별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또 지난 19일에는 은행권 공동으로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00억원 규모의 저금리 대출을 선보였다.
 

[사진=IBK기업은행]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