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스 주한 美대사, 봉준호 감독에 봉준호 '기생충' 아카데미상 축하

박경은 기자입력 : 2020-02-10 14:15
'짜파구리' 사진 함께 게시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10일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을 축하했다.

해리스 대사는 이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에 글을 올리고 "기생충으로 한국 영화 최초의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에게 축하를 전한다"며 "더 많은 수상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해리스 대사는 "대사관 동료들과 함께 '짜파구리'를 먹으며 오스카 시상식 관전 파티를 즐기고 있다"며 짜파구리 사진을 함께 게시했다.

영화 '기생충'에서는 주요 인물들이 짜파게티와 너구리 라면을 섞어 끓인 '짜파구리'에 한우를 얹어 먹는 장면이 나와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10일 본인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계정에 "짜파구리를 먹으며 오스카 시상식 관전 파티를 즐기고 있다"며 봉준호 감독의 오스카 시상식 각본상 수상을 축하하며 더 많은 수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