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등 주요 대기업 새해 첫 신입 채용 돌입

유진희 기자입력 : 2020-01-17 09:34
현대자동차 등 국내 주요 대기업이 올해 첫 신입 채용 절차를 잇달아 밟고 있다.

17일 취업포털 인크루트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HR 기획과 인력 운영 부문 신입사원을 채용한다. 입사 지원은 오는 27일까지로 서류전형, 1·2차 면접을 통해 합격자를 선발한다.

KT&G는 이달 28일까지 신입 지원 서류를 접수한다. 모집 분야는 글로벌, 인사, SCM(인쇄생산관리), 디자이너 등으로 전형은 서류, 인공지능(AI) 면접, 1·2차 면접 순이다.

한국공항은 이달 19일까지 △현장 관리 및 운영 △전기시설 관리 △회계 관리 △산업안전관리 △항공유 품질관리 △축산관리 분야 신입을 모집한다. 세부 자격요건과 근무지는 부문별로 차이가 있다.

LG전자와 포스코엠텍은 인턴사원 채용으로 한 해를 시작한다.

LG전자는 최고재무책임자(CFO) 부문 법무 그룹 하계 인턴을 내달 3일까지 모집한다. 인턴 기간은 6∼7월 간 총 8주로 우수 활동자는 추후 입사 지원 시 가점이 부여된다.

포스코엠텍은 경영지원 분야로 채용연계형 인턴을 모집한다. 서류, 인·적성, 면접을 거쳐 선정된 인턴은 3개월의 근무 과정으로 채용 여부가 결정된다. 지원서 마감은 27일까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