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왕4동,시흥시 최초 복지대상 전입자에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개시

박흥서 기자입력 : 2020-01-16 08:56
따뜻한 나눔 든든한 동행 시흥시 정왕4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서명범, 신원철)는 2020년 새해를 맞아 복지대상 전입자에 대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실천했다.

정왕4동 맞춤형복지팀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복지정보와 마을주요정보를 담은 『정왕4동 안내 리플렛』을 사전 제작해 복지대상 전입가구에게 배포하고, 가정방문을 통해 아직 시흥시가 낯설 전입가구들에게 정왕4동의 온정을 느끼게 했다.

이 사업은 정왕4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으로 「Welcom to 정왕4동」 이라는 사업 명칭을 갖고 새롭게 시작한다. 방문 시 전입가구에게 비타민을 함께 지원하고 건강 상담을 통해 복지와 건강을 동시에 살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시흥시 최초로 복지대상 전입가구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정기적으로 방문하며 민·관 협력의 지역복지체계 구축에 대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날 제주도에서 전입한 한 어르신은 “나이 먹은 사람이 낯선 동네에 와서 아직 어색한 부분이 많은데 이렇게 상세한 설명과 함께 동네정보와 복지제도를 알려줘서 정말 고맙다”고 말했다.

가정방문을 한 정왕4동 협의체 위원은 몸이 불편해서 하루 종일 방에서만 지내시는 어르신을 마주할 때 찾아가는 복지서비스에 대한 필요성을 다시금 실감한다고 전했다.

서명범 정왕4동장은 방문하신 위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기다리는 복지가 아닌 적극적으로 찾아가는 복지행정이 필요한 시대인 만큼 민·관이 협력해 따뜻한 마을 복지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1]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