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 SK텔레콤 파트너사로 참여

정명섭 기자입력 : 2020-01-06 14:28
펄어비스는 오는 7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0’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의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펄어비스는 SK텔레콤의 주요 파트너로 CES에 참여한다. 관람객들은 SK 공동 전시관에서 SK텔레콤의 워치앤플레이(Watch&Play)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의 스트리밍을 체험해 볼 수 있다.

펄어비스는 지난해 9월 SK텔레콤, 마이크로소프트(MS)와 5G(5세대 이동통신) 기반 클라우드 게임 공동사업 간담회에서 검은사막을 MS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 ‘엑스클라우드’ 게임으로 처음 공개한 바 있다.

김경만 펄어비스 최고사업책임자(CBO)는 “클라우드, 스트리밍 기술 관련해서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업하고 있다”며 “이번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통해 로우 앤드 디바이스 시장에서도 많은 이용자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펄어비스는 지난해 12월 영어를 포함해 7개 언어로 150여개국에 검은사막 모바일의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이미지[사진=펄어비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